회사소개

시스코, 제타바이트시대대비‘ASR 9000’시리즈새단장

시스코, 제타바이트시대대비‘ASR 9000’시리즈새단장


- ‘nV’혁신기술채용으로경쟁제품대비36배높은 96테라비트속도지원
- 70% 이상운영비용절감…ASR 9922ㆍ9000v 모델추가

[2011년 6월 10일 - 서울] 시스코코리아(대표조범구, www.cisco.com/kr)는비디오및모바일트래픽의증가로인해2015년제타바이트시대가도래할것으로예견되고있는가운데,최대 96테라비트까지지원하도록향상된자사의‘시스코 ASR 9000(Aggregation Services Router 9000)’시리즈를발표했다.

향상된성능으로새롭게선보인시스코 ASR 9000시리즈는‘nV (Network Virtualization)’라는혁신적인신기술을채용하여경쟁사제품보다36배이상빠른속도를제공하면서, 운영비용역시70% 이상절감할수있는것이가장큰특징이다.

이번에새롭게출시된대용량ASR 9922라우터및고밀도의 10GE, 100GE 인터페이스모듈과집선(Aggregation)용 ASR 9000v은기존의 ASR 9010 및 ASR 9006 라우터와함께기업및가정에고속의인터넷접속환경을보장하여최근폭발적으로증가하고있는동영상트래픽을끊김없이제공해야하는광대역통신사업자들과엔터테인먼트업계에특히큰반향을불러일으킬뿐아니라네트워크인프라전반에서동영상, 모바일, 클라우드구현을앞당기는데크게기여할수있을전망이다.

한편, 시스코 ASR 9000 시리즈에새롭게채용된 nV기술을통해네트워크에지(Edge)와집선(Aggregation), 액세스계층의여러대의장비를하나의장비로통합할수있다. 따라서, 지원용량의확장은물론, 간소화된운용환경을제공할뿐아니라통신사업자들이향후IPv6 서비스를보다쉽고간편하게준비할수있도록지원한다.

nV 기술이구현된시스코 ASR 9000 시리즈는대당최대 84,840개의기가비트이더넷(GE) 포트를지원하여최대 96테라비트속도를구현, 1분에 18만개의DVD용량에해당하는트래픽을처리할수있다.


<< Cisco ASR 9000 Series >>

최근발표된시스코 VNI(Visual Networking Index) 조사결과에따르면2015년인터넷접속기기는 150억대에이르러한사람당 2대이상의기기를사용하게될것이며 2015년전세계 IP 트래픽은연간 966 엑사바이트(exabyte)에달해 1 제타바이트(zettabyte)에육박할것이란전망이다. 이러한예견가운데시스코는새로워진 ASR 9000 시리즈가특히통신서비스사업자들이급변하는인터넷환경변화에대응, 수익을극대화할수있는만반의준비를갖추는데크게도움을줄것으로기대하고있다.

시스코는이번에 ASR 9000 시리즈에적용된 nV 기술은향후시스코의다른플랫폼에도확대적용해나감으로써기술리더십을한층공고히해나갈것이다.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네트워킹 분야의 세계적인 리더로서, 사람들 상호간의 커뮤니케이션과 협업하는 방법을 혁신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로 창립 25주년을 맞이하는 시스코는 끊임없는 기술 혁신과 운영의 탁월성을 추구하는 동시에 사회적 책임활동도 활발히 펼쳐나가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http://www.cisco.comhttp://www.cisco.com/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최신 뉴스는 http://newsroom.cisco.com을 통해 제공된다. 국내에서 공급되는 모든 시스코 장비는 시스코 시스템즈의 전액출자법인인 시스코 시스템즈 인터내셔널(Cisco Systems International BV)에 의해 제공되고 있다.

보도자료 문의

KPR 홍성실 이사 3406-2247 / cynthia@kpr.co.kr

        한인규 차장 3406-2284 / ikhan@kpr.co.kr

시스코 코리아 이영미 이사 3429-8974 / youngmle@cisco.com

                            최지연 대리 3429-8662 / jiyechoi@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 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 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 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