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시스코, 전세계 IP 트래픽 2015년 네 배 증가 전망

시스코, 전세계 IP 트래픽 2015년 네 배 증가 전망


- 월 평균 80.5엑사바이트... 연간 966 엑사바이트 IP 트래픽 만들어진다!
- 인터넷 접속 기기 및 비디오 컨텐츠 확산이 주요 성장 동인
- 전세계 인터넷 접속 기기 2015년엔 150억대... 한 사람당 2대 이상 기기 사용

[2011년 6월 2일 - 서울] 시스코 코리아((대표 조범구, www.cisco.com/kr)는 ‘2010~2015 시스코 비주얼 네트워킹 인덱스(Cisco Visual Networking Index; 이하 시스코 VNI)’ 보고서를 인용, 전세계 IP(Internet Protocol) 트래픽이 오는 2015년에는 지난 2010년 보다 네 배 가량 증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시스코는 보고서에서 태블릿과 스마트폰, 커넥티드TV 등 인터넷 접속이 가능한 단말기와 모바일 인터넷의 확산, 인터넷 사용자의 급증, 브로드밴드의 속도 향상, 비디오 컨텐츠 증가를 IP 트래픽의 지속적인 성장 동인으로 지목했다. 실제로 2015년 인터넷 접속 기기는 150억대에 이를 것으로, 한 사람당 2대 이상의 기기를 사용하게 될 것이란 전망이다. 또 인터넷 비디오 사용자는 전세계에 15억명 수준으로 발전해 초당 1백만 분의 비디오가 인터넷으로 전송될 전망이다.

올해로 5회째 발표된 시스코 VNI에 따르면, 2015년 전세계 IP 트래픽은 월 평균 80.5엑사바이트(Exabyte), 연간 966 엑사바이트(exabyte)로, 1 제타바이트(zettabyte)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국내의 경우 월 평균 6.8엑사바이트, 연간 약 82 엑사바이트의 IP 트래픽을 발생시키면서 전세계 IP 트래픽의 8.5%를 차지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시스코의 글로벌 서비스 공급 업체 마케팅 부사장인 슈라이 셰티(Suraj Shetty)는 이번 VNI 발표와 때를 같이해 “비디오를 중심으로 한 인터넷 데이터 트래픽의 증가 추세에 따라 이동성이 높고 시각적이며 가상 환경으로 이동하는 인터넷 시대가 도래하고 있다”면서, “시스코는 차세대 인터넷의 선두 기업으로서 고객의 네트워크 진화를 통해 급격한 증가 일로에 있는 트래픽에 대응할 수 있게 해줄 뿐만 아니라 시장에서의 성공을 거두도록 지원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에 시스코가 발표한 시스코 VNI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2010년 2015년
IP 트래픽 (Exabyte) 글로벌 242.4 965.5
대한민국 23.8 81.8
인터넷 트래픽 (Exabyte) 글로벌 182.4 783.6
대한민국 22.8 75.6
비즈니스 IP 트래픽 (Exabyte) 글로벌 47.1 121.4
대한민국 3 8.1
브로드밴드 속도 (Mbps) 글로벌 7 28
대한민국 25.4 95
인터넷 비디오 사용자 (명) 글로벌 8억 15억
대한민국 1천6백만 2천7백만
초당 인터넷 비디오 전송량 글로벌 26만 분 1백만 분
대한민국 1만7천 분 4만 분
인터넷 접속 기기
(M2M, 유선 및 모바일 단말기 포함)
글로벌 70억 대 150억 대
대한민국 1억2백만 대 1억7천6백만 대


시스코 VNI의 상세 데이터는 http://www.ciscoclue.com/quotables/#country 에서 제공되며, 시스코 VNI에 대한 추가 정보를 원할 경우 Cisco® Visual Networking Index (VNI) Forecast (2010-2015)를 방문하면 된다. 또한 Cisco VNI Forecast: Free Applications에서는 시스코 VNI의 무료 리소스도 제공한다.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네트워킹 분야의 세계적인 리더로서, 사람들 상호간의 커뮤니케이션과 협업하는 방법을 혁신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로 창립 25주년을 맞이하는 시스코는 끊임없는 기술 혁신과 운영의 탁월성을 추구하는 동시에 사회적 책임활동도 활발히 펼쳐나가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http://www.cisco.comhttp://www.cisco.com/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최신 뉴스는 http://newsroom.cisco.com을 통해 제공된다. 국내에서 공급되는 모든 시스코 장비는 시스코 시스템즈의 전액출자법인인 시스코 시스템즈 인터내셔널(Cisco Systems International BV)에 의해 제공되고 있다.

보도자료 문의

KPR 홍성실 이사 3406-2247 / cynthia@kpr.co.kr

        한인규 차장 3406-2284 / ikhan@kpr.co.kr

시스코 코리아 이영미 이사 3429-8974 / youngmle@cisco.com

                            최지연 대리 3429-8662 / jiyechoi@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 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 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 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