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보면서 푹~ 빠져드는 시스코의 미래형 TV

보면서 푹~ 빠져드는 시스코의 미래형 TV


- 다양한 비디오 컨텐츠, 소셜미디어, 커뮤니케이션 및 모빌리티 기능을 한번에 즐기는 오픈형 TV 플랫폼

[2011년 1월 7일 - 서울] 시스코는 CES 2011의 개막과 함께 사용자가 원하는 컨텐츠를 직접 선택하고, 비디오 시청 중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및 실시간 전자상거래까지 하며, 이동 중에도 TV를 보는 획기적인 비디오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한다고 나섰다.

시스코는 미국 현지시간으로 지난 5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기자간담회를 통해 디지털 TV, 온라인 컨텐츠, 소셜미디어 및 커뮤니케이션 애플리케이션을 하나로 묶어서 제공하는 복합 TV 플랫폼인 시스코 비디오스케이프(Cisco Videoscape®)를 공개, 이를 적극 활용할 수 있는 통신사업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시스코는 특히 기존에 소개되었던 유사한 서비스와의 가장 큰 차별점으로 비디오스케이프가 제공하는 뛰어난 화상 품질, 더욱 풍부해진 컨텐츠, 다양한 기기와 호환 가능한 오픈 플랫폼, 그리고 인터넷, 소셜미디어, 커뮤니케이션 등과 연계 가능한 통합 기능을 꼽는다. 또, TV 엔터테인먼트 채널의 일부에서 제한된 컨텐츠만을 제공하던 여타 스마트 TV와는 달리 통신사업자와의 협력을 통해 제공되는 컨텐츠 및 서비스의 범위를 확장하고, 네트워크의 지능을 십분 활용하여 미래에 보다 능동적인 TV 시청을 가능하게 할 것으로 기대한다.

시스코 비디오스케이프는 일반 소비자에게는 보다 쉽게 차세대 TV 경험을 제공하고, 통신사업자에게는 다양한 시장 기회를 열어주고자 하는 시스코 비디오 전략의 일환으로, 시스코는 이처럼 새로운 비디오 경험을 대중에게 하루빨리 선보이기 위해 현재 텔스트라(Telstra) 등과 같은 대형 글로벌 통신사업자들과 협력 중에 있다.

시스코 비디오스케이프의 가장 큰 특징은 클라우드(Cloud), 네트워크(Network), 그리고 클라이언트 기기(Client Device), 이 세가지 요소를 통합해서 풍부한 TV 컨텐츠를 제공하는 오픈 플랫폼 역할을 한다는 점이다. 이에 시스코는 다음과 같이 각 요소별로 필요한 비디오스케이프 제품들을 출시했다.



    가정/모바일용 클라이언트 기기에서:
  • 비디오스케이프 미디어 게이트웨이(Videoscape media gateway)는 음성, 아날로그 비디오(선형적 편집 방식으로 제작된 비디오 Linear video) 및 온라인 비디오, 초고속 데이터, 와이파이 및 네트워크 트래픽 라우팅을 통합해준다.
  • 비디오스케이프 IP 셋톱박스(Videoscape IP set-top box) 는 유료 TV 방송, 방송 채널, 프리미엄 방송 채널, VoD 및 웹 상의 비디오 등 모든 형태의 비디오를 지원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 비디오스케이프 소프트웨어 클라이언트(Videoscape software clients)는 사용자가 비디오스케이프 경험을 커넥티드 TV에서 스마트폰까지 다양한 가정용 및 모바일 기기에서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클라우드에서:
  • 비디오스케이프 미디어 스위트(The Videoscape Media Suite)는 통신사업자들이 효율적으로, 그리고 비용 효과적으로 여러 개의 화면에 컨텐츠를 제공 및 관리할 수 있도록 완전한 컨텐츠 생명주기 관리 기능을 제공한다.
    네트워크에서:
  • 비디오스케이프용 시스코 컨덕터(The Cisco Conductor for Videoscape)는 클라우드, 네트워크 및 클라이언트 기기를 넘나들며 제공되는 다양한 서비스 및 가입자 관리 기능들을 조직하는 역할을 한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된 5종의 비디오스케이프 신제품은 시스코 미디어넷 아키텍처(medianet architecture)의 일부로 관련 네트워크 제품들과 함께 사용 가능하며, 시스코 어드밴스드 서비스(Cisco Advanced Services)도 함께 제공되고 있다.

시스코 비디오스케이프 덕분에 일반 소비자들은 방송, 유료 방송, 인터넷, DVR 등 광범위한 컨텐츠 접근뿐만 아니라 여타 소셜미디어 및 상호작용적인 커뮤니케이션 기능까지 함께 즐기면서 완전히 몰입하는 TV 시청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 편리한 인터페이스가 제공되어 다양한 기기에서 다양한 컨텐츠를 쉽게 접근할 수 있으며, 동일한 컨텐츠를 모바일 기기 또는 스마트폰을 통해 이동 중에도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뿐만 아니라 내장된 네트워크 인텔리전스(network intelligence) 기능으로 TV로 보는 인터넷 비디오의 화질 향상은 물론, 고해상도 영상을 위해 ‘최선’을 넘어선 프리미엄급 네트워크 품질을 경험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한편, 통신사업자들은 비디오스케이프를 활용하여 가정용 텔레프레즌스, 비디오 속의 전자상거래 등과 같이 차별화된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 전형적인 네트워크 및 기기 사용 행태를 벗어나서 장소 또는 기기 종류에 구애받지 않는 확장 서비스를 제공하여 장기적으로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이다.

시스코와 현재 관련 사업을 추진 중인 호주 최대 통신 회사 텔스트라(Telstra)의 CEO 데이비드 토디(David Thodey)는 “TV와 PC를 모두 사용하여 일반 소비자들에게 상호작용적이며, 인터넷과 유사한 경험을 제공하는 IP 비디오 서비스 시장에서 엄청난 기회가 보인다”고 평가하며, “텔스트라는 시스코와 협력하여 우리만의 강력한 차별점이 될 컨텐츠 딜리버리 네트워크(Content Delivery Network, 이하 CDN)를 구축했다. 이는 곧 텔스트라가 다양한 기기에서 일관성 있게 고품질의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우리의 CDN은 광범위한 동시에 깊이가 있는 컨텐츠를 제공해서 소비자들이 텔스트라 T-Box 미디어 플레이어로 TV 또는 PC로 좋아하는 영화가 프로그램을 다운로드할 때, 더욱 넓어진 선택의 폭은 물론 뛰어난 네트워크 안전성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스코 통신사업자 그룹을 총괄하는 판카지 파텔(Pankaj Patel) 수석 부사장은 “텔스트라와 같은 시스코의 통신사업자 고객은 소비자들이 기존에 누리지 못했던 실시간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보다 빠르고 보다 나은 품질로 즐길 수 있도록 제공하여 다양한 시장 기회를 선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하며, “오늘날 소비자들은 장소와 사용하는 기기의 종류에 얽매이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자신이 원하는 맞춤형 TV 경험을 요구하는데 시스코 비디오스케이프는 클라우드, 네트워크 및 클라이언트 기기의 주용 기술들을 집약하여 이런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유일한 솔루션”이라고 강조했다.

시스코 비디오 스케이프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http://www.cisco.com/go/possible에서 확인 가능하다.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네트워킹 분야의 세계적인 리더로서, 사람들 상호간의 커뮤니케이션과 협업하는 방법을 혁신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로 창립 25주년을 맞이하는 시스코는 끊임없는 기술 혁신과 운영의 탁월성을 추구하는 동시에 사회적 책임활동도 활발히 펼쳐나가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http://www.cisco.comhttp://www.cisco.com/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최신 뉴스는 http://newsroom.cisco.com을 통해 제공된다. 국내에서 공급되는 모든 시스코 장비는 시스코 시스템즈의 전액출자법인인 시스코 시스템즈 인터내셔널(Cisco Systems International BV)에 의해 제공되고 있다.

보도자료 문의

KPR 홍성실 이사 3406-2247 / cynthia@kpr.co.kr

        김인경 AE 3406-2284 / monika@kpr.co.kr

시스코 코리아 이영미 이사 3429-8974 / youngmle@cisco.com

                            최지연 대리 3429-8662 / jiyechoi@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 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 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 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