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동부CNI, 클라우드 컴퓨팅 사업 위해 시스코 코리아와 협력

동부CNI, 클라우드 컴퓨팅 사업 위해 시스코 코리아와 협력


- 동부CNI, 시스코 UCS 플랫폼 중심으로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인프라 구축 중
- 계열사 대상 우선 서비스…대외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도 본격화 예정

[2010년 12월 22일 - 서울] 동부 CNI(사장 이봉, www.dongbucni.co.kr)와 시스코 코리아(대표 조범구, www.cisco.com/kr)가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사업을 위해 상호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의 계기로 동부CNI는 올 2월 죽전에 오픈한 동부 데이터센터를 중심으로 이상적인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를 준비 중이다. 또 서버 가상화만으로는 진정한 의미의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가 불가능하다는데 주안점을 두어 시스코 첨단 네트워크 기술을 근간으로 네트워크 인프라단부터 가상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양사는 금번 양해각서 체결에 앞서 지난 5월부터 태스크포스팀을 구성하여 사업성 분석을 시작으로 타당성 여부를 검토해 왔다. 또 POC를 통해 아키텍처를 검증하고 클라우드 인프라를 구축하기 시작해 본격적인 대내외 서비스를 위한 준비를 착실히 진행해 왔다.

또 동부CNI는 이 과정에서 데스크탑, 스토리지 가상화를 위한 준비도 함께 추진함으로써 네트워크 기반 IT 전분야 가상화를 근간으로 한 엔드투엔드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을 완비할 수 있게 됐다. 이에 기존 클라우드 컴퓨팅과는 차별되는 국내 유일의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전망이다.



동부CNI는 이번에 새롭게 구축한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를 이용하여 동부 계열사를 우선으로 서비스를 시작해 이후에는 대외적으로도 서비스를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동부CNI가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사업을 준비하면서 시스코 UCS를 전격 선택하게 된 것은 시스코 UCS가 통합 패브릭(FCoE-FC over Ethernet), 메모리 확장 기술, 통합 관리, 동적 프로비져닝 등 차세대 데이터 센터 기술이 집적된 솔루션으로 가상화 및 클라우드 서비스에 최적화된 인프라를 제공할 것이란 판단 때문. 실제로 동부CNI는 계열사 중 한 곳에서 시스코 네트워크 시스템과 시스코 UCS의 결합을 통해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속도를 50% 이상 향상시켜 줌을 직접 확인한 바 있기도 하다.

한편 시스코 코리아는 이번 협약을 통해 동부CNI에 자사의 네트워크 시스템과 UCS 플랫폼을 공급하는 것 외에도 동부CNI가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사업을 안착시켜 나가는데 필요한 금융 및 컨설팅 서비스를 적극 펼쳐나간다는 방침이다.

동부CNI의 이봉 사장은 “동부CNI는 기업의 IT 비용을 획기적으로 절감하기 위해 데스크탑에서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에 이르는 IT 전분야 가상화를 통해 국내 유일의 엔드투엔드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를 구축해 왔으며, 시스코와의 전략적인 협력 관계를 통해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부문에서 확실한 경쟁력을 갖출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시스코 코리아의 조범구 대표는 “동부CNI야말로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 구축 및 운영 노하우를 상당 부분 갖추고 있어 협력하는데 크게 신뢰가 간다. 또 시스코 네트워크 시스템뿐 아니라 UCS가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를 구현하는데 있어 매우 경쟁력있는 솔루션임을 입증해 주는 좋은 계기가 됐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보다 많은 기업들이 네트워크 가상화의 중요성은 물론 시스코 UCS의 진정한 가치를 보다 명확하게 인지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동부CNI는 지난 2007년부터 금융, 제조, 서비스 등 다양한 산업 부문의 관계사 서버 가상화를 주도적으로 추진, 관계사의 IT 비용 효율화에 앞장서 왔다. 한편 시스코는 세계 네트워크 기술을 바탕으로 차세대 데이터센터 솔루션을 개발,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 구축시 투자 비용을 상당 부분 절감할 수 있도록 지원해 왔다. 즉, 양사 모두 가상화, 데이터센터 부문에서는 상당한 경험과 기술을 고루 갖추고 있는 만큼 이번 협약을 계기로 향후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 발전을 주도하는데 상당부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네트워킹 분야의 세계적인 리더로서, 사람들 상호간의 커뮤니케이션과 협업하는 방법을 혁신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로 창립 25주년을 맞이하는 시스코는 끊임없는 기술 혁신과 운영의 탁월성을 추구하는 동시에 사회적 책임활동도 활발히 펼쳐나가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http://www.cisco.comhttp://www.cisco.com/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최신 뉴스는 http://newsroom.cisco.com을 통해 제공된다. 국내에서 공급되는 모든 시스코 장비는 시스코 시스템즈의 전액출자법인인 시스코 시스템즈 인터내셔널(Cisco Systems International BV)에 의해 제공되고 있다.

보도자료 문의

KPR 홍성실 이사 3406-2247 / cynthia@kpr.co.kr

        김인경 AE 3406-2284 / monika@kpr.co.kr

시스코 코리아 이영미 이사 3429-8974 / youngmle@cisco.com

                            최지연 대리 3429-8662 / jiyechoi@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 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 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 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