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제 2회 시스코 네트워킹 경진대회 개최

제 2회 시스코 네트워킹 경진대회 개최


[2006년 6월 28일 - 서울]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대표 손영진, www.cisco.com/kr)는 오늘, 다양한 산학협력 프로그램을 통해 대학생들에게 실전 IT 교육을 제공하고 있는 시스코 네트워킹 아카데미의 연장선상에서, 오는 7월 20일 동명대학교에서 제 2회 시스코 네트워킹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동명대학교가 주관하고, 한국 시스코 네트워킹 아카데미위원회 (KCAC:Korea Cisco Academy Council) 가 주최하며,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링네트, 쌍용정보통신, KT 부산지사, 콤텍시스템 등이 후원하는 제 2 회 시스코 네트워킹 경진대회는 ▶ 현재 시스코 네트워킹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거나 ▶ 최근까지 운영했던 대학 ▶ 혹은 향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자 하는 대학의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시행된다. 대회 참가를 원하는 학생들은 해당 학교의 교수 추천을 받아 3 인 1 조로 팀을 구성, 지정된 양식의 참가 신청서를 작성하여, 오는 7 월 12 일 ( 수) 까지 이메일 (cisco@tu.ac.kr) 로 접수하면 된다.

시스코 네트워킹 경진대회는 지난 1 월 국내에서는 업계 최초로 실행되기 시작한 산학 연계 네트워킹 경진대회로, 참가 팀 수에 제한을 두지 않는다. 이번 경진대회는 20 일 오전 10 시 부터 시행되는 1 차 이론 시험을 시작으로, 2 차 Packet Tracer 시험, 3 차 실기 시험을 거쳐 이론과 실기 어느 한쪽에 치우치지 않고 균형있는 실력을 겸비한 팀을 대상으로 최종 수상팀을 선발하게 된다. 시상 내역은 동명대학교총장상 (1 팀),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사장상 (1 팀), 금상 (1 팀), 은상 (2 팀), 동상 (2 팀), 장려상 (3 팀) 이며 최고상인 동명대학교총장상과 시스코사장상에는 각 200 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는 등 총 1200 만원 상당의 상금 및 부상이 수여될 예정이다.

' 시스코 네트워킹 아카데미 ' 는 전 세계 152 개국에 걸쳐 시스코 본사 차원에서 매년 400 억 원 이상, 국내에서만 약 2-3 억 원을 투자하는 시스코의 대표적인 교육 지원 프로그램이자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특히, 한국에서는 1997 년 본 프로그램을 도입, 전국 90 여 개 대학과 교육 기관에서 IT 기술 교육을 실행함으로써 IT 전문인을 꿈꾸는 학생과 네트워크 엔지니어들에게 이론과 실무를 함께 배울 수 있는 실질적인 교육의 기회를 제공해오고 있다.

한편, 이번 경진대회의 주관대학인 동명대학교는 슈퍼컴퓨터와 15Gbps 의 초고속인터넷 회선을 보유하고 있는 IT 특성화 대학으로 정보통신부 NEXT 사업 전국 최다 학과 선정 및 4 년제 대학 정규직 취업률 전국 13 위를 차지한 바 있으며, 유비쿼터스 캠퍼스 구축, TU 멘토링, e- 러닝시스템 구축과 함께 산. 학. 연 연계 교육, 누리(NURI) 사업 유치 등을 통해 IT 교육에 주력하고 있다.

대회 참가 문의 :

동명대학교 시스코네트워킹아카데미 부산지역센터
주소 : 부산시 남구 용당동 535
전화 : 051-610-8979
대회 홈페이지 : http://cisco.tu.ac.kr

 


시스코 시스템즈에 대해
시스코 시스템즈는 인터넷 네트워킹 분야의 세계적인 리더이다. 시스코 시스템즈와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에 대한 뉴스와 정보는 http://www.cisco.comhttp://www.cisco.com/web/KR/에서 볼 수 있다.

보도자료 문의:
SMC 박윤정 (02)3445-7469 silviapark@oksmc.co.kr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이영미이사 (02)3429-8974 youngmle@cisco.com

시 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 의 로고는 미국 및 / 또는 다른 국가에서 Cisco Systems,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 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 와 기타 업체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 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