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est
서비스 제공자  /   네트워크 인텔리전스  /  

삼성-시스코, 유럽 최초 멀티벤더 5G 고정 무선 액세스 시험 위해 프랑스 통신사 오렌지와 협력

오렌지, 삼성전자, 시스코는 2018년 하반기부터 루마니아 내 여러 가정에서 5G 밀리미터파(5G millimeter wave) 공동 트라이얼을 시작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를 통해 오랑주는 유럽 최초로 멀티벤더 5G 고정 무선 액세스(FAW)를 수행하는 운영업체가 됩니다.

트라이얼 소개

이 테스트는 한 달 동안 루마니아에서 멀티벤더 환경으로 제공됩니다. 삼성, 시스코, 오렌지는 5G가 어떻게 기존 광섬유 배치를 보완해 고품질의 고속 대역폭 서비스를 제공하는지 시연할 예정입니다.

멀티벤더 솔루션

삼성과 시스코는 오렌지 측에 테스트 고객이 기가 비트급의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엔드투엔드 솔루션을 공급하고자 협력하고 있습니다. 삼성은 5G 무선 주파수 계획 서비스뿐만 아니라 소형 무선 기지국과 가상화된 RAN 요소로 구성된 5G 무선 액세스 장치(RAN) 및 상용 5G 홈 라우터(실내 및 실외 구내 장치[CPE])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시스코는 시스코 NFV 하부 구조 위에 5G 가상 패킷 코어를 제공하는 '시스코 울트라 게이트웨이 플랫폼'을 공급할 예정입니다. 모바일 게이트웨이는 처리량 및 유연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제어 및 사용자 평면 분리(CUPS)와 함께 배치됩니다.

삼성전자와 시스코는 2017년부터 일련의 포괄적인 네트워크 벤더 상호운용성 테스트를 실시해 오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삼성전자와 시스코는 가상화 코어 네트워크, 가상화 무선 네트워크 및 CPE 간의 원활한 상호 연동을 입증하고자 합니다.

오렌지 무선 네트워크 및 마이크로웨이버 부문 수석 부사장 Arnaud Vamparys는 "오렌지는 삼성전자 및 시스코와 함께 5G 개발을 추진하고 있으며 2020년부터 꾸준히 출시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습니다."라며 "이번 시험은 어떻게 FWA, NFV 및 멀티벤더 상호운용성이 새로운 기회를 창출하고 우리에게 차세대 네트워크를 멀티 서비스 네트워크로 구축할 수 있는 유연성을 제공하는지 보여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삼성전자 네트워크 사업부문, 영업 및 마케팅 총괄 수석 부사장 GY Seo는 "삼성전자는 오렌지 및 시스코와의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새로운 시장 수요를 충족시키고 시험을 통해 향상된 사용자 경험을 탐색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 기가급 광대역 서비스를 유럽 전역의 더 많은 사용자에게 제공하는데 있어 5G FWA는 빠르게 시장 출시가 가능한 전망 있는 솔루션이다. 비용 효율적일 뿐만 아니라 광섬유 배치가 불가능한 지역에서도 실용적인 대안이 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시스코 통신 사업자 사업부 수석 부사장이자 총괄 매니저인 Yvette Kanouff는 “5G 성공에 있어 혁신 및 멀티 벤더 상호운용성을 위한 업계 협력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5G는 모든 통신 사업자가 가장 우선시하는 높은 대역폭을 통해 네트워크를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 올리고 있다. 삼성, 오렌지와의 협력은 새로운 스케일링 모델 및 혁신적인 가상화 솔루션이 인터넷에 항상 연결되어 있는 사회를 위해 5G의 미래를 어떻게 실현할 수 있는지를 조명한다."고 전했습니다.

삼성-시스코, 유럽 최초 멀티벤더 5G 고정 무선 액세스 시험 위해 프랑스 통신사 오렌지와 협력
댓글란 및 저희 소셜 채널에 의견을 남겨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