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국립암센터, 시스코 UCS로 데스크톱 가상화 구현

보도자료

국립암센터, 시스코 UCS로 데스크톱 가상화 구현

- 현업 부서 200여대 PC 가상화…인터넷망 • 업무망 분리로 보안 강화
- 성능 보장에도 만전…업무 처리 ‘쌩쌩’

[2014년 8월 21일 - 서울] 시스코 코리아(대표 정경원 http://www.cisco.com/kr)는 21일 국립암센터(원장 이강현 www.ncc.re.kr)가 시스코 UCS 플랫폼을 활용해 데스크톱 가상화(VDI) 환경을 성공적으로 구축, 운영 중에 있다고 밝혔다.

국립암센터는 의료기관 가운데서도 선도적으로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라 선도적으로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보안강화사업을 여러 차례 수행하였으며, 이번 사업에서는 서버 기반 컴퓨팅(SBC) 방식의 가상데스크탑(VDI) 기술을 이용하여 국가암관리사업본부 및 행정분야(기획조정실, 사무국)의 약 200대 PC를 대상으로 업무망과 인터넷망을 가상화로 분리하여 적용하였다. 이에 따라 해킹과 같은 외부 공격으로부터 업무와 관련한 핵심 정보시스템을 보호하고, 내부정보인 개인정보와 민감한 의료정보를 원천적으로 차단, 유출 가능성을 낮추어 보다 안정적이고 효과적으로 관리 및 대응이 가능할 수 있게 되었다. 한편 VDI 사용시 데스크톱 수준의 체감 성능을 확보하기 위해 최신의 인프라 및 최적의 가상화 업무환경을 구성하여 편리하고 원활한 업무 처리가 가능하도록 하였다.

국립암센터는 가상화 환경에서 시스코 UCS 블레이드 서버, 패브릭 인터커넥터, 카탈리스트 스위치를 활용해 네트워크를 단순화하고 데이터 전송 속도를 기존 1기가비트(Gbps)에서 30기가비트로 크게 향상시켰다. 또한 보다 효과적인 서버 및 네트워크 관리를 통해 업무 효율을 크게 높였다.

컴퓨팅, 네트워킹, 관리, 가상화, 스토리지 접근을 단일 통합 아키텍처에 구현한 시스코 UCS는 베어 메탈•가상화•클라우드 컴퓨팅 환경에서 엔터프라이즈급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 구현을 단순화 및 가속화시켜 준다. 통합 모델 기반 관리를 통해 수백 개의 서버를 하나의 서버를 구성하는 시간 내에 구성도 가능하다. 이에 비용절감 효과는 물론 비즈니스 연속성 보장에 탁월하다.

국립암센터는 지난해 정보전산팀 개발자 및 운영자 PC를 가상화 환경으로 구축한 후에 현업부서 대상으로 200대 PC에 VDI를 추가 적용했다. 이번 프로젝트에서는 인터넷망과 업무망을 분리하는 것은 물론 DB 보안, 모니터링, 통합 백업 시스템을 도입해 보다 안전하고 효율적인 업무 환경을 구현했다. 국립암센터는 2016년까지 전 PC를 대상으로 VDI 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

윤태식 국립암센터 정보전산팀 부팀장은 “사무 공간 확보, 확장성, 유지보수 등 다양한 측면을 고려해 망분리 방식을 선택했다. 사용자 불만을 최소화하고 VDI가 데스크톱 수준의 체감 성능을 내는데 초점을 맞췄다”며 “시스코 UCS를 적용한 결과 사용자들이 기존 환경과 큰 성능 차이를 못 느낄 만큼 속도가 크게 향상됐다. 네트워크 구성도 단순해지고 관리도 한층 편해졌다. 앞으로 가상 네트워크 도입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시스코 코리아 홍성규 부사장은 “가상화 및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된 시스코 UCS는 출시 5년 만에 북미지역에서 x86 서버 시장 1위를 기록하고, 75% 이상의 포춘 500대 기업을 포함 전세계 3만3천이 넘는 고객을 확보했다”며 “시스코 UCS를 도입한 국립암센터는 가상화 영역에서도 일반 데스크톱 환경과 큰 성능 차이 없이 업무를 원활하게 처리하고 있다”고 밝혔다.



■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세계적인 IT 선도기업으로서 세상 모든 것을 인터넷으로 연결하는 만물인터넷의 무한한 기회와 가치를 가시화해 보여 줌으로써 궁극적으로는 기업들이 미래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최신 뉴스는 http://thenetwork.cisco.comhttp://www.cisco.com/web/KR/about/news/index.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보도자료 문의

– KPR

     홍성실 이사 3406-2247 / cynthia@kpr.co.kr

     노나리 A.E. 3406-2220 / naree@kpr.co.kr

– 시스코 코리아

     이영미 이사 3429-8974 / youngmle@cisco.com

     최지연 과장 3429-8662 / jiyechoi@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Systems,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