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시스코 코리아, 여성 및 장애우 IT 전문가 꿈 함께 키워요!

“시스코 코리아, 여성 및 장애우 IT 전문가 꿈 함께 키워요!”

- ‘Girls in ICT Day’ 기념, 장애우와 경기여성능력개발센터 초청 행사
- 중국 및 호주 등 13개국 시스코 사무실 영상회의와 웹컨퍼런싱 툴로 연결…여성 IT전문가 삶 나눔 통해 새 비전 제시


[2014년 4월 25일 - 서울] 시스코 코리아(대표 정경원, www.cisco.com/kr)는 24일 ‘Girls in ICT Day’를 기념해 장애우들과 경기여성능력개발센터를 초청, IT 전문가로서의 꿈을 독려하는 뜻 깊은 행사를 가졌다.

지난 2011년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이 보다 많은 소녀들이 IT 전문가로서의 삶을 꿈 꿀 수 있도록 독려하려는 취지 하에 매년 4월 넷째 주 목요일을 ‘Girls in ICT Day’를 제정한 이후 시스코는 그 다음 해부터 세계 각국의 소녀들을 시스코 사무실로 초청, 실제 여성 IT 전문가들의 삶을 엿볼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이색 행사를 마련, 운영해 왔다.

한편 지난해부터 이 행사에 동참을 시작한 시스코 코리아는 소녀들뿐 아니라 장애우들과 재취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에게까지 참석 기회를 확장키로 하고 올해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연계 하에 16명의 장애우와 함께 경기여성능력개발센터의 직업훈련 담당자를 초청해 행사를 진행했다.


한국과 중국,호주,홍콩 및 대만 등 13개국의 각 시스코 사무실이 시스코의 첨단 영상회의 시스템 ‘텔레프레즌스(TelePresence)와 웹컨퍼런싱 툴 ‘웹엑스(WebEx)’로 연결된 가운데 300여명의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시스코를 비롯해 IT 업계에서 성공리에 활동 중인 여성 IT 전문가 4인이 연사로 나서 실질적인 경험과 성공 노하우를 전했다. 또한 질의응답 시간도 따로 마련해 참석자들이 궁금한 내용을 직접 묻고 현장 경험을 토대로 한 생생한 답변을 들을 수 있도록 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경기여성능력개발센터 직업훈련 담당자 안경환 계장은 “세계 각국에서 IT 전문가로서 성공한 여성들의 생생한 삶의 이야기를 직접 접하며, IT 기술이 재취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에게도 새로운 기회 영역이 될 수 있을 것이란 확신을 갖게 됐다. 그런 만큼 현장으로 돌아가 많은 여성들이 IT 전문가로서 제2의 인생을 설계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직원훈련 기회 마련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스코 코리아의 정경원 대표는 “시스코는 이미 오래 전부터 국내에 우수한 IT 및 네트워킹 인재 양성을 돕고자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 진행해 오던 중 ‘Girls in ICT Day’ 행사도 국내서 적극 동참하게 됐다. 이러한 소중한 기회를 통해 이공계를 기피하는 소녀들뿐 아니라 일할 수 있는 기회가 제한돼 있는 장애우들과 여성들도 IT 전문가로의 새로운 꿈을 함께 펼쳐갈 수 있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목록으로 돌아가기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세계적인 IT 선도기업으로서 세상 모든 것을 인터넷으로 연결하는 만물인터넷의 무한한 기회와 가치를 가시화해 보여 줌으로써 궁극적으로는 기업들이 미래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최신 뉴스는 http://thenetwork.cisco.comhttp://www.cisco.com/web/KR/about/news/index.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보도자료 문의

KPR

     홍성실 이사 3406-2247 / cynthia@kpr.co.kr

     노나리 A.E. 3406-2220 / naree@kpr.co.kr

시스코 코리아

     이영미 이사 3429-8974 / youngmle@cisco.com

     최지연 과장 3429-8662 / jiyechoi@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Systems,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