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시스코, 인천에 스마트 시티 솔루션 개발센터 공식 오픈

시스코, 인천에 스마트 시티 솔루션 개발센터 공식 오픈


- 인천은 물론 세계 도시 위한 스마트 시티 솔루션 개발 주력
- 국내 업체들과 긴밀한 공조 하에 해외 시장 개척 예정도
- 창조경제 실현 및 상생 위한 교두보 역할 기대


<사진설명>시스코는 10일 오후 1:30부터 송영길 인천광역시장, 이종철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아닐 메논 시스코 S+CC 총괄사장, 정경원 시스코 코리아 신임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GCoE 개소식을 진행하고 있다.

[2013년 10월 10일 - 서울]시스코 코리아(www.cisco.com/kr)가 인천은 물론 전세계 도시에 적용 가능한 스마트 시티 솔루션 개발을 위한 전진기지 ‘GCoE(Global Center of Excellence)’를 인천 송도에 공식 오픈했다.



시스코는 10일 인천 송도에 소재한 GCoE 센터에서 송영길 인천광역시장, 이종철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아닐 메논 시스코 S+CC 총괄사장 겸 최고 글로벌라이제이션 부책임자, 정경원 시스코 코리아 신임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센터의 개소를 알리는 기념 행사를 갖고 국내 업체들과의 긴밀한 공조 하에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이 세계 최고의 스마트 시티로 발전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기로 뜻을 같이 했다. 또한 시스코는 국내 업체들과 긴밀한 공조 하에 IFEZ에서 개발, 성공리에 적용한 스마트 시티 기술과 솔루션, 서비스를 가지고 해외 시장 개척 기회도 함께 모색해 나갈 계획이어서 이번에 오픈한 GCoE는 창조경제 실현 및 상생을 위한 교두보 역할도 할 수 있을 전망이다.

한편, 시스코는 이날 행사에서 GCoE의 공식적인 오픈을 준비하는 과정 가운데 이미 소기의 성과를 거두고 있는 성공사례도 공개, GCoE가 만들어나갈 무한한 미래 가치는 물론 국내 솔루션 업체들과의 공조 가능성을 입증해 보여주기도 했다. 실제로 이날 행사에는 관제시스템 개발업체 ‘N3N’과 무인단속시스템 개발업체 ‘네스파(NEXPA)’가 직접 참여해 시스코 GCoE와 함께 개발, IFEZ에서 적용해 시민들의 안전은 물론 편의를 도모하고 있는 실 운영 성과를 소개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시스코는 세계 전역에서 도시화 추세가 급속히 진행되고 있는 것과 때를 같이해 수년 전부터 친환경의 미래 도시 개발을 목표로 S+CC(Smart+Connected Communities)사업에 역량을 집중해 왔다. 즉, 도시지역으로 인구 집중화 현상이 심화되면서 발생되는 다양한 사회 문제를 네트워크 인프라를 기반으로 해결해 나갈 방법을 모색해 왔다.

한편 시스코는 한국 시장에서 주도되고 있는 자사의 S+CC 사업이 다가오는 만물인터넷(Internet of Everything) 시대에 한발 앞서 준비하는 더 없이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즉, 사람과 데이터는 물론 사물과 프로세스까지 세상의 모든 것을 연결, 소통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전례 없는 가치를 창출해 낼 만물인터넷 시대를 시스코는 물론 대한민국 역시도 한발 앞서 준비하는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사진설명>시스코는 10일 오후 1:30부터 송영길 인천광역시장, 이종철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아닐 메논 시스코 S+CC 총괄사장, 정경원 시스코 코리아 신임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GCoE 개소식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행사장을 찾은 송영길 인천광역시장은 축사를 통해 시스코가 1984년 설립되어 끊임없는 변화를 통해 짧은 기간에 글로벌 IT 기업으로 성장했다며, 인천시도 역동적으로 변화하며 글로벌 도시와 경쟁하는 국제도시로 2025년까지 세계 2위로 빠른 성장을 할 것이라는 영국의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EIU)의 발표내용을 소개했다. 또한 국내기업의 공동 연구개발 참여 확대를 통해 기술이 이전되고 관련 솔루션이 국내 신도시와 구도심 개발에 활용되며, 더 나아가 시스코의 똑똑한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해외에 진출할 수 있도록 파트너십을 강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인천소재 대학생 등, 한국 대학생과 국내 IT 기업의 전문역량 향상을 위해 더 많은 사람이 시스코 미국본사 인턴십에 참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GCoE 오프닝 행사를 위해 한국을 방문한 아닐 메논 시스코 S+CC 총괄사장 겸 최고 글로벌라이제이션 부책임자는 “금번 GCoE 오픈은 21세기 스마트 커넥티드 도시 구축을 위한 시스코의 비전에 한발 더 가까이 다가설 수 있게 된 점에서도 의미가 깊지만 더 나아가서는 한국에서 스마트 시티는 물론 다가오는 만물인터넷 시대를 맞기 위한 의미있는 기회를 얻게 된 것”이라며 “시스코는 GCoE를 매개로 대한민국의 솔루션 업체들과 긴밀한 공조 하에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만들어 가며 상생을 이뤄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정경원 시스코 코리아 신임사장은 “수년 간 준비 과정을 통해 의미 있는 첫 발을 내딛는 GCoE 공식 오프닝 행사에 함께 할 수 있게 돼 무척 기쁘다”며 “GCoE 오픈을 계기로 국내 업체들과 에코 파트너십을 통해 상생을 이뤄가는 동시에 궁극적으로는 대한민국이 창조경제를 실현해 나가는데도 일조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목록으로 돌아가기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네트워킹 분야의 세계적인 리더로서, 사람들 상호간의 커뮤니케이션과 협업하는 방법을 혁신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http://www.cisco.comhttp://www.cisco.com/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최신 뉴스는 http://newsroom.cisco.com을 통해 제공하고 있다

보도자료 문의

KPR

     홍성실 이사 3406-2247 / cynthia@kpr.co.kr

     노나리 A.E. 3406-2220 / naree@kpr.co.kr

시스코 코리아

     이영미 이사 3429-8974 / youngmle@cisco.com

     최지연 과장 3429-8662 / jiyechoi@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 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Systems,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