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코 후원, IDC 클라우드 보고서 발표

시스코 후원, IDC 클라우드 보고서 발표

39%의 한국 기업, 클라우드 전략 자체가 전무한 것으로 나타나

- 전세계 기업 53%, 향후 2년내 클라우드가 매출 증가에 영향 미칠 것으로 기대
- 한국, 클라우드 성숙도 18%, 세계 평균 25%에 못미쳐
- 시스코, 클라우드 성숙도 및 도입 효과 측정하는 무료 툴 공개

[2015년 8월 27일 - 서울] 시스코가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IDC의 연구를 후원해 진행한 클라우드 보고서를 발표하고, 클라우드 도입을 통해 기업 성장과 혁신까지 기대하는 ‘제 2의 물결’이 일고 있음을 시사했다.

시스코는 또한 기업의 클라우드 사용 및 구축 전략 등을 점검해 볼 수 있는 무료 툴인 비즈니스 클라우드 어드바이저 (Business Cloud Advisor, BCA)를 공개했다. 이를 통해 클라우드 도입 효과에 대한 기업별 맞춤 보고서와 최적화된 클라우드 전략 수립을 위한 인사이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IDC가 세계 17개국에서 클라우드를 구축한 주요 기업 3,400여곳을 대상으로 한 이번 조사에 따르면, 전세계 기업의 53%는 클라우드가 향후 2년 내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최적화된 클라우드 전략을 갖추고 있는 기업은 단 1%에 불과했으며, 32%는 아예 클라우드 전략을 구축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기업 중 클라우드가 매출에 도움이 될 것이라 응답한 기업은 59%로 세계 응답률에 비해 다소 높았으나, 최적화된 전략을 갖춘 기업은 전무했으며(0%), 39%는 클라우드 전략 자체가 전무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 결과에서 IDC는 클라우드 이해와 운영 현황 조사를 통해 클라우드 성숙도를 초기(Ad Hoc) ? 기회(Opportunistic) ? 반복(Repeatable) ? 관리(Managed) ? 최적화(Optimized) 에 이르는 총 5단계로 분류하고, 국가별, 산업별 성숙도를 수치화했다.

국가별로는 반복, 관리, 최적화 등 성숙 단계에 도달한 기업의 비중을 보면 미국(34%)과 중남미(29%), 영국(27%)의 클라우드 성숙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일본은 최하위로 9%에 불과했다. 한국 역시 18%로 세계 평균인 25%보다 낮았다.

전세계 산업별 조사 결과를 보면, 클라우드 도입율이 가장 높은 산업은 제조업(33%)으로 나타났으며, IT(30%), 금융(29%), 의료산업(28%)이 그 뒤를 이었다. 반면 클라우드 도입율이 가장 낮은 산업은 정부/교육(22%), 전문 서비스(22%), 도소매(20%) 등으로 나타났다. 전문 서비스, 기술, 운송, 통신, 공공산업(TCU) 부분은 전반적으로 클라우드 도입이 핵심성과지표(KPI)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클라우드 도입 형태에 대한 질문에는 우리나라는 물론 세계적으로도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그 이유로는 보안에 대한 우려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그밖에 클라우드 도입 전제조건으로는 보안과 함께 워크로드 이동성, 정책 제어 자동화를 꼽았다.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및 매니지드 서비스 세일즈 총괄 닉 얼(Nick Earle) 수석 부사장은 “클라우드 도입 ‘제 2의 물결’을 주시하고 있는 기업들은 프라이빗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도입을 적극 고려하고 있다. 프라이빗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는 기업이 원하는 수준의 보안과 성능, 제어, 데이터 보호 기능을 적절한 가격에 제공하기 때문”이라 말하며, “이번 조사에서도 전체 기업 중 44%가 현재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이용하고 있거나 시행할 계획을 갖고 있으며, 클라우드 도입 기업 중 64%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에 큰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한편, 조사 결과, 세계에서 클라우드를 도입한 기업들은 구축 애플리케이션 1개당, 도입 이전 대비 매출은 평균 21억원 증대한 반면, 비용은 16억원 절감하는 실질적인 효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기업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전략을 갖춘 기업들은 클라우드 도입 정착 과정에서 ▲매출 10.4% 성장 ▲IT 비용 77% 절감 ▲IT 서비스 및 애플리케이션 운용 시간 99% 감소 ▲IT 부서의 SLA(Service Level Agreements) 충족 능력 72% 향상 ▲IT 예산의 전략적 할당 능력 2배 증가 등 다방면에서 가시적인 효과를 거둔 것으로 밝혀졌다.

IDC 클라우드 보고서의 자세한 내용은 다음과 같다.

클라우드 도입 현황 지역별 비교표

분류 한국 아태
지역
세계
클라우드 도입 단계 (성숙도) 반복(Repeatable) / 관리(Managed) / 최적화(Optimized) 18% 21% 25%
클라우드 도입 단계 (성숙도) 초기(Ad Hoc) / 기회 (Opportunistic) 43% 40% 44%
클라우드 도입 단계 (성숙도) 전략 없음 39% 38% 32%
클라우드 도입 계획 프라이빗 클라우드 40% 39% 44%
클라우드 도입 계획 퍼블릭 클라우드 37% 35% 37%
클라우드 도입 계획 임의 55% 51% 57%
기존 주요 공급자의 클라우드 서비스 이용 73% 81% 83%
프라이빗 클라우드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도입 증가 클라우드를 도입했거나 도입할 계획인 기업 중 프라이빗 클라우드 선호 비율은 44%로, 퍼블릭 클라우드 응답률(37%)보다 높았으며, 국내 기업 역시 프라이빗 클라우드 선호도가 40%로, 퍼블릭 클라우드(37%)를 다소 앞섰다. 프라이빗 클라우드는 ▲리소스 사용 개선, ▲규모 확장, ▲요청 응답시간 단축은 물론, ▲기업이 단독 사용할 수 있는 전용 리소스를 확보하기 위한 정책 제어와 보안 기능을 지원한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에 대한 관심도 증가하고 있다. 전세계 기업의 64%, 국내 기업 중에서는 62%가 퍼블릭과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넘나드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를 위해 강력한 보안과 정책이 전제되어야 한다고 응답했다.

시스코 비즈니스 클라우드 어드바이저 시스코는 ‘시스코 비즈니스 클라우드 어드바이저(www.cisco.com/go/bca)’를 통해 IDC의 객관적 조사 결과를 기본으로 기업별 맞춤형 보고서를 무료로 제공한다. 시스코 비즈니스 클라우드 어드바이저는 체계적으로 구성된 설문조사를 통해 기업 현황 및 지리적 위치, 산업군을 바탕으로, 경쟁사 대비 기업의 클라우드 성숙도를 평가하고, 관련 혜택과 효과를 수치로 제공한다.


■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세계적인 IT 선도기업으로서 세상 모든 것을 인터넷으로 연결하는 만물인터넷의 무한한 기회와 가치를 가시화해 보여 줌으로써 궁극적으로는 기업들이 미래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최신 뉴스는 http://thenetwork.cisco.comhttp://www.cisco.com/web/KR/about/news/index.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보도자료 문의

– KPR cisco@kpr.co.kr

     안나민 대리 3406-2135 / 배주영 A.E 3406-2137 / 신민경 부장 3406-2234



– 시스코 코리아

     윤희수 대리 3429-8229 / heesyoon@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Systems,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