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코 “2018년 클라우드 트래픽 비중이 전세계 데이터센터 트래픽의 76% 차지”

시스코 "2018년 클라우드 트래픽 비중이
전세계 데이터센터 트래픽의 76% 차지"

- 2018년 전세계 데이터센터 트래픽 8.6 제타바이트... 약 3배 증가
- 프라이빗 클라우드가 전체 클라우드 워크로드의 70%가량 차지
- 전세계 인구 절반이 가정 내 인터넷 접속… 그 중 53%가 개인 클라우드 스토리지 사용
- 한국은 고정형 및 모바일 네트워크 부문 모두에서 '클라우드 준비' 선두국가로 평가.. 고정 네트워크 속도 및 레이턴시는 세계 최고 수준

[2014년 11월 17일 - 서울] 전세계 클라우드 트렌드와 성장세를 분석한 보고서가 발간됐다.

시스코가 올해로 네 번째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인덱스 2013-2018(Cisco® Global Cloud Index (2013 - 2018)’ 보고서를 발표하고 클라우드 트래픽, 워크로드 및 스토리지 면에서 프라이빗 클라우드가 퍼블릭 클라우드에 비해 눈에 띄게 성장할 것을 전망했다. 시스코는 이 보고서를 통해 향후 5년간 전세계 데이터센터 트래픽이 약 3배 가량 증가하고, 이 중 76%를 클라우드 트래픽이 차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2018년까지 전세계 인구[1]의 절반이 가정에서 인터넷에 접속하고, 그 중 절반 이상(53%)이 이용하는 컨텐츠가 개인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를 통해 지원될 것으로 예측했다.

전세계 데이터센터 트래픽, 2018년까지 연평균 23% 증가할 것

시스코는 전세계 데이터센터 트래픽이 2013년 3.1 제타바이트[2]에서 2018년 8.6 제타바이트로 약 3배 가량 증가해 23%의 연평균성장률 (CAGR)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한다. 8.6 제타바이트를 환산하면, UHD(Ultra High Definition) 화질로 제작된 모든 영화(약 5십만편)와 TV 프로그램(3백만편)을 25만번 스트리밍하는 것과 맞먹는 용량이다.

전세계 클라우드 트래픽 추이를 보면, 2013년 전체 데이터센터 트래픽의 54%를 차지했던 클라우드 트래픽 비중은 2018년 76%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서 ‘데이터센터 트래픽’의 범위는 데이터센터와 사용자간(data center-to-user), 데이터센터 간(data center-to-data center), 그리고 데이터센터 내에서 발생하는 트래픽 모두를 포함한다.

소비자용 클라우드 스토리지 사용량 증가 추세
2018년까지 전세계 가정 내 인터넷 사용자의 53%가 소비자용 클라우드 스토리지를 사용할 전망이며, 사용자 한 명당 발생하는 월평균 클라우드 스토리지 트래픽은 2013년 186메가바이트에서 2018년 811 메가바이트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프라이빗 클라우드와 퍼블릭 클라우드 간의 워크로드 연결이 더욱 중요해질 것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인덱스 2013-2018’ 보고서는 프라이빗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서 발생할 클라우드 워크로드 비중이 2013년 전체 78%(4,420만)에서 2018년 69%(1억1,350만)로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반면, 퍼블릭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서 발생한 클라우드 워크로드는 2013년 전체 22%(1,270만)에서 2018년 31%(5,200만)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했다.

시스코 통신사업자 비즈니스, 제품 및 솔루션 부문을 총괄하는 켈리 아후자(Kelly Ahuja) 수석 부사장은 “클라우드 관련 논의는 주로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또는 퍼블릭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하지만 오늘날 클라우드 워크로드의 대부분이 프라이빗 클라우드 환경에서 처리된다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며, “퍼블릭 클라우드 워크로드 역시 크게 증가하고 있지만, 2018년 클라우드 워크로드의 70% 가량을 여전히 프라이빗 클라우드가 차지할 것이며, 이에 따라 하이브리드 프라이빗/퍼블릭 클라우드 환경 간 워크로드를 연결시키는 능력이 요구될 것”이라고 밝혔다.

전세계 클라우드 준비도(Cloud Readiness), 한국 선두국가로 평가
‘클라우드 준비(cloud ready)’가 된 것으로 평가되는 국가는 지속적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실제로 고정형(fixed) 네트워크에 대한 단일의 고급형 애플리케이션 기준을 충족시킨 국가가 2013년 79개국에서 2014년 109개국으로 증가했다. 또한 모바일 네트워크에 대한 단일의 중급형 애플리케이션 준비 기준을 충족시킨 국가는 2013년 42개국에서 2014년 52개국으로 증가했다.

2014년 고정형 네트워크 성능 부문에서는 한국을 포함한 네덜란드, 대만, 루마니아, 룩셈부르크, 스위스, 스웨덴, 싱가포르, 일본, 및 홍콩이 선두 국가로 선정됐다. 한국은 고정 네트워크 부문에서 평균 다운로드 속도 44,498 kbps, 평균 업로드 속도 39,588kbps 그리고 평균 레이턴시 30ms를 기록해 최고 수준의 성능을 보여줬다.

같은 기간 모바일 네트워크 성능 부문에서도 한국을 포함한 뉴질랜드, 덴마크, 룩셈부르크, 벨기에, 오만, 우루과이, 중국, 호주 및 카타르 선두 국가로 선정됐다. 한국의 모바일 네트워크 성능은 평균 다운로드 속도 15,291 kbps와 평균 업로드 속도 8,840 kbps, 평균 레이턴시 109ms를 기록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편 시스코는 보다 구체적인 클라우드 준비도 평가를 위해 전세계 고정 및 모바일 네트워크 속도 분석 결과를 토대로 업로드/다운로드 속도와 레이턴시의 평균 및 중앙값을 각각 측정했다. 기본형, 중급형, 고급형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에 따른 네크워크 정보는 다음과 같다.

기본형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 네트워크 요구사항
  • 다운로드 속도: 최대 750 kbps, 업로드 속도: 최대 250 kbps, 레이턴시: 160 ms 이상
  • 기본형 소비자 서비스 예: 기본 비디오/음악 스트리밍, 텍스트 통신, 웹 브라우징
  • 기본형 기업 서비스 예: 웹 기반 회의, 클라우드 기반 학습 관리 시스템, VoIP
중급형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네트워크 요구사항
  • 다운로드 속도: 751-2,500 kbps, 업로드 속도: 251-1,000 kbps, 레이턴시: 159-100 ms
  • 중급형 소비자 서비스 예: 스마트 홈, 개인 컨텐츠 보관함(멀티미디어), HD 비디오/음악 스트리밍
  • 중급형 기업 서비스 예: ERP/CRM, IP 오디오 회의, 비디오 회의
고급형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 네트워크 요구사항
  • 다운로드 속도: 2,500 kbps 이상, 업로드 속도: 1,000 kbps 이상, 레이턴시: 100 ms 미만
  • 고급형 소비자 서비스 예: 커넥티드 교육, 커넥티드 의료, HD 비디오 채팅
  • 고급형 기업 서비스 예: 가상 오피스, HD 오디오 회의, HD 비디오 회의
* 다수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지원하는 것은 앞서 설명한 단일 애플리케이션 지원 요구사항보다 높은 성능을 요구한다. 자세한 요구사항은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인덱스 전망 및 방법론 2013-2018’에 소개되어 있다.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인덱스에 대해
  •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인덱스(Cisco Global Cloud Index, 2013-2018)는 전세계 데이터센터 및 클라우드 기반 성장세와 트렌드를 예측하기 위해 개발됐다.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인덱스는 ‘시스코 비주얼 네트워킹 인덱스(Cisco Visual Networking Index)’와 같은 기존 IP 네트워크 트래픽 연구조사를 보완하며, 데이터센터 및 클라우드 아키텍처 분야에서 새롭게 떠오르는 트렌드에 대한 통찰력과 가시성을 제공한다.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는 과정에서 네트워크와 데이터센터가 필수 불가결한 관계로 발전하면서 그 중요성이 더욱 부각될 전망이다.
  •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인덱스는 워크로드가 전통적인 데이터센터에서 가상화 클라우드 서버로 이동해가는 점을 보여주는 ‘워크로드 전환(workload transition)’ 관련 전망을 포함한다.
  • 또한 기업 및 소비자용 클라우드 컴퓨팅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지원하는 전세계 150여 개 국가의 유무선 네트워크 성능 등을 분석한 ‘지역별 클라우드 준비도(Cloud Readiness Regional Details)’에 대한 조사도 포함하고 있다.
  • 시스코 글로벌 클라우드 인덱스는 각종 1, 2차 자료들을 모델링하고 분석하여 작성됐다.



■ 시스코에 대해

시스코는 세계적인 IT 선도기업으로서 세상 모든 것을 인터넷으로 연결하는 만물인터넷의 무한한 기회와 가치를 가시화해 보여 줌으로써 궁극적으로는 기업들이 미래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시스코와 시스코 코리아에 대한 최신 뉴스는 http://thenetwork.cisco.comhttp://www.cisco.com/web/KR/about/news/index.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보도자료 문의

– KPR

     홍성실 이사 3406-2247 / cynthia@kpr.co.kr

     최지연 과장 3406-2132 / jiyechoi@cisco.com

     노나리 A.E. 3406-2220 / naree@kpr.co.kr

– 시스코 코리아

     윤희수 대리 3429-8229 / heesyoon@cisco.com

     이영미 이사 3429-8974 / youngmle@cisco.com


시스코, 시스코 시스템즈, 시스코코리아, 시스코 시스템즈 코리아 및 시스코의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Cisco Systems, Inc. 또는 그 계열사의 등록상표이다. 기타 이 문서에 언급된 다른 상표명, 제품명 또는 상표는 각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파트너라는 용어의 표현이 반드시 시스코와 기타 업체간의 파트너쉽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 문서는 시스코의 공식 보도자료이다.

Cisco에 문의하세요